시애틀 열차 탈선… 3명 사망‧100여명 부상

워싱턴주 시애틀 남부에서 18일 오전 암트랙 열차가 탈선해 고속도로로 추락하는 대형 참사가 발생했다.

사고 초기 6명이 숨졌다고 알려졌지만, 이후 워싱턴 주 경찰은 공식 브리핑에서 이 사고로 최소 3명이 숨지고 100여명이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은 그러나 “중상자가 많아 병원에서 최신 정보를 얻을 때까지 추가 사망자 여부를 알 수 없다”고 말했다.

워싱턴주 교통국은 이날 트위터 계정을 통해 “시애틀 남쪽 40마일 지점인 듀폰에서 암트랙 501 열차가 시속 79마일의 구간을 달리던 도중 여러 칸의 열차가 선로를 이탈하면서 최소한 한 칸이 5번 인터스테이트 하이웨이 위로 떨어졌다”고 밝혔다.

워싱턴주 시애틀과 오리건주 포틀랜드를 운행하는 이 열차는 기관차를 포함해 총 14칸으로, 당시 열차에는 77명의 승객과 7명의 승무원이 탑승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사고 열차는 이날 처음 이 고속 운전 구간에 투입된 암트랙 열차라고 워싱턴주 교통국은 밝혔다.

사고 원인과 관련해서는 열차의 과속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열차 추적 앱을 이용해 위치와 속도를 계산한 결과 탈선지점에서 400m 앞 지점에서 규정보다 빠른 시속 81.1마일로 주행한 사실이 확인됐다. 특히 사고지점은 커브길 구간이어서 열차가 중심을 잃고 전복된 것으로 추정된다.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는 경찰과 운송안전국은 또 이번 열차 탈선이 신설 노선과 관계 있는지에 대해서도 조사하고 있다. 하지만 주교통국은 성명을 통해 “신설 노선은 수주간의 시험 운행과 조사를 거친 뒤 개통됐다”고 설명했다.

피터 박 기자

Recent NewsMore

“충격 휩싸인 K팝 팬들”

한국의 유명 아이돌 그룹 샤이니의 멤버 종현(본명 김종현)이 숨지자 미국의 유력일간지 워싱턴포스트(WP)는 물론 전세계 주요 외신 등이 이 소식을 긴급 타전했다. WP는 종현의 사망 소식을 보도하면서 “K팝 팬들..

비자면제국 심사 강화

미국 정부가 한국 등 38개 비자면제프로그램(VWP) 대상국에 입국 심사 강화를 요구했다. 또 VWP에 계속 참여하려면 각국은 테러 검색 기준을 강화하고 자국민에 대한 미국 심사에 협조해야 한다. 미국은 현재 3..

애틀랜타 공항, 정전사태

승객 수송 규모 면에서 세계 최대 공항인 조지아주 애틀랜타 하츠필드-잭슨 국제공항이 대규모 정전 사태로 11시간 가까이 마비됐다. 이로 인해 애틀랜타에서 출발하거나 애틀랜타로 향하던 항공편 1173편이 취소되고 ..

열린문교회, 지역사회 섬김에 ‘앞장’

올해 성탄절을 맞아 버지니아 헌든 소재 열린문장로교회(담임 김용훈 목사)가 지역사회를 돌아보는 사역에 집중하고 있다. 이 교회 사회복지사역원을 담당하고 있는 김영호 장로는 “열린문교회의 글로컬 미니스트리는 지역사..

독거노인에 ‘사랑의 선물’ 전달

미주한인노인봉사회(회장 윤희균)가 올 겨울에도 어김없이 독거노인 등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온정의 선물을 전달했다. 노인봉사회는 16일 버지니아 페어팩스 소재 윤희균 회장 자택에서 제11회 ‘사랑의 선물 전달식..

“북핵 처리, 선택의 여지없다”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는 18일 대북 정책과 관련해 “우리는 압도적인 힘으로 북한의 침략에 대응할 준비가 돼 있으며, 한반도 비핵화를 강제할 옵션을 향상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트럼프 행정부는 이날 출범 11개월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