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핵 처리, 선택의 여지없다”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는 18일 대북 정책과 관련해 “우리는 압도적인 힘으로 북한의 침략에 대응할 준비가 돼 있으며, 한반도 비핵화를 강제할 옵션을 향상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트럼프 행정부는 이날 출범 11개월여 만에 마련한 새로운 국가안보전략 보고서를 통해 “미국은 이들 미사일 공격으로부터 본토를 방어하기 위해 북한과 이란에 초점을 맞춘 다층 미사일방어체계를 전개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또 “자국민을 굶어 죽게 하는 북한이 미 본토를 위협할 수 있는 핵무기와 생화학무기 개발에 수억 달러를 투입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트럼프 대통령도 이날 워싱턴DC 로널드 레이건 빌딩에서 미군과 국토안보부 관계자들을 상대로 한 연설에서 “북핵 문제를 처리할 것”이라며 “우리는 선택의 여지가 없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특히 “북한 정권에 대한 우리의 최고 압박작전은 가장 강력한 제재를 낳았지만 해야 할 일이 훨씬 많다”며 “미국과 동맹은 비핵화를 달성하고, 그들이 세계를 위협할 수 없도록 모든 필요한 조처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는 핵 무력 완성을 목전에 둔 북한 핵위기가 미국 본토와 동맹을 위협하는 현실적 위협이 되는 만큼 ‘전략적 인내’ 등 과거의 대북정책을 답습하지 않고 트럼프 행정부 내에서 어떤 식으로든 해결하겠다는 구상을 밝힌 것으로 풀이된다.

새 국가안보전략 보고서도 북핵 문제에 대해 “우리는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돌이킬 수 없는 한반도 비핵화를 달성하고 동북아 비확산체제를 지키기 위해 동맹 및 파트너 국가들과 협력할 것”이라며 “우리는 지역방어 능력을 위해 한‧일과 미사일 방어에 대해 협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북한은 핵무기로 미국인 수백만 명을 죽일 수 있는 역량을 추구하고 있다”며 “이란은 테러 단체를 지원하고 공공연히 우리에 대한 파괴를 촉구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특히 이 보고서는 “상당한 사거리를 지닌 미사일의 수와 형태, 효력이 증강하면서, 이들 미사일은 북한과 같은 국가들이 미국을 상대로 핵무기를 사용하기 위한 가장 유력한 수단이 되고 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미국과 동맹은 북한과 같은 상호 위협들에 대응하고 상호 이익을 지키는 게 중요하다”며 “한국과의 동맹과 우정은 역대 어느 때보다 강하다”고 강조했다.

폴 천 기자

Recent NewsMore

정치력으로 ‘한인 파워’ 보여주자!

미주 한인 이민자 차세대들의 정치력을 신장하기 위해서는 커뮤니티에 적극 참여하는 자세가 선행돼야 한다는 지적이 나왔다. 미주 한인 풀뿌리 대회(KAGC)가 주관하고 주미한국대사관이 후원하는 ‘차세대 미주 한인들의..

샬러츠빌 테러범에 1급 살인죄 적용

지난 8월 버지니아주 샬러츠빌에서 차량을 몰고 군중 속으로 돌진해 1명을 숨지게 하고 10여 명을 다치게 한 신나치주의 신봉자에게 1급 살인죄가 적용됐다. 연방검찰은 14일 2급 살인과 기타 폭행 혐의로 기소..

애틀랜타 공항, 정전사태… 항공편 무더기 취소

승객 수송 규모 면에서 세계 최대 공항인 조지아주 애틀랜타 하츠필드-잭슨 국제공항이 대규모 정전 사태로 11시간 가까이 마비됐다. 이로 인해 애틀랜타에서 출발하거나 애틀랜타로 향하던 항공편 1173편이 취소되..

비자면제국에 여행객 심사 강화 요구

미국 정부가 한국 등 38개 비자면제프로그램(VWP) 대상국에 입국 심사 강화를 요구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보도했다. 또 VWP에 계속 참여하려면 각국은 테러 검색 기준을 강화하고 자국민에 대한 미..

DC 상가 임대료 고공행진... 전국 6위

DC 펜실베이니아 애비뉴에 주소를 가지기 원하는 비즈니스 업체들은 그 명성에 걸맞는 높은 임대료를 내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부동산업체 JLL의 ‘2017 가장 비싼 거리들’에 대한 연구 결과 DC 북서부 ..

1월 영주권 문호, 예산안에 발목

2018년 새해 첫 달인 1월 영주권 문호에서 가족이민의 승인일은 1~6주 가량 진전됐지만 접수일은 제자리에서 바뀌지 않았다. 또 취업이민의 경우 비성직자 종교 이민과 리저널센터 투자이민에서 불능상태에 빠졌으나 접수일은 모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