캘리포니아, 9월 때아닌 ‘눈’

카리브 해와 플로리다에서는 허리케인과 열대성 폭풍을 걱정하고 있지만, 서부 캘리포니아에서는 여름의 끝자락인 9월 중순에 때아닌 눈이 벌써 내리는 이상기후 현상이 나타났다.

캘리포니아 고속도로 순찰대는 21일 “시에라네바다 산맥 주변에 쏟아진 폭설로 80번 주간 고속도로에서 16중 추돌사고가 발생했다”며 “이로 인해 픽업트럭 운전자 1명이 사망하고 여러 명이 부상했다”고 전했다.

이번 눈은 캘리포니아 주 북동부 요세미티 국립공원에도 쏟아졌다. 이에 따라 요세미티 국립공원 동쪽 출입로인 티오가 패스로드는 일시 폐쇄됐다. 특히 시에라 북부에서는 7∼8㎝의 적설량을 기록했다.

플레이서 카운티 경찰서는 트위터에 “여름의 마지막 날인데 레이크 타호 지소에서는 눈 때문에 순찰을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반면 시에라네바다 지역 스키리조트인 슈가 볼은 때 이른 폭설에 즐거운 비명을 질렀다.

스키리조트 측은 “연간 회원권을 가진 고객들이 첫눈이 내리자 개장 여부를 문의해오고 있다”고 밝혔다. 캘리포니아 식수원과 홍수 조절을 맡는 오로빌 댐에서는 눈이 내리자 배수로 점검을 시작했다. 오로빌 댐 주변에서는 지난 2월 범람 위협으로 주민 19만 명에게 대피 명령이 내려진 바 있다.

정 에스더 기자

Recent NewsMore

동물 농장 방문… ‘ 돼지 독감 ’ 조심

메릴랜드 찰스카운티에서 ‘스와인 플루’(swine flu)로 불리는 돼지 독감 환자들이 한꺼번에 발병해 보건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메릴랜드 보건국은 최근 찰스카운티 마을 축제에 등장한 돼지 5마리와 접촉한 입장객..

‘배심원 의무 위반’ 전화 사기 주의

“배심원의 의무(jury duty)를 이행하지 않았나”라는 물음의 전화를 받을 경우 사기전화일 가능성이 높아 주의가 요망된다. 버지니아 페어팩스카운티 경찰국은 최근 페어팩스카운티 셰리프국임을 사칭한 채 주민들에게..

조지워싱턴대,<춘향전>집중고찰

제25회 조지워싱턴대학교 한무숙 기념 콜로퀴엄(colloquium: 학회, 세미나) 행사가 다음달 20일(금)과 21일(토) 이틀에 걸쳐 진행된다. DC 소재 조지워싱턴 대학에서 개최되는 이 연례행사는 서울 한무..

제2회 메릴랜드 주지사배 태권도대회

제2회 메릴랜드 주지사배 태권도대회가 내년 3월 31일 개최되는 가운데 이를 위한 준비회의가 18일 개최됐다. 래리 호건 주지사와 제1회 주지사배 태권도대회의 공동명예대회장을 맡았던 유미 호건 여사는 이날 회의에..

UVA 후임 총장에 제임스 라이언

버지니아주립대(UVA) 후임 총장에 제임스 E. 라이언(50∙사진) 하버드대 교육대학원장이 선임됐다. 공공교육 분야 인종적 차별에 관한 저서로 유명한 라이언 원장은 지난 1월 은퇴를 시사한 테레사 설리반 현 총장..

“시민권 신청 미루지 마세요”

한사랑종합학교 초대교장을 역임하고 30여년 시민권반과 영어를 지도해 온 이기춘 씨가 그동안 본인이 축적해 온 미국 역사 지식과 그의 전공분야인 영어를 바탕으로, 개정증보판 시민권 시험준비 학습교본을 편찬 출판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