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TV 벽걸이 완벽하게 해결해 드립니다”

[인터뷰] “TV 벽걸이 완벽하게 해결해 드립니다” - 728x410

한인 1세인 샘 정 사장은 착실한 기독교인이자 비즈니스맨이다. 하루 하루 일과를 기독교 정신에 입각해서 정직과 헌신, 그리고 봉사를 최우선 목표로 삼고 해나간다. 이런 결과로 그가 설립하고 7년동안 이끌어온 사업체 미스터 티비 마운트(Mr TV Mount, 이하 MTM)는 워싱턴 지역에서 최고로 인정받는 TV 설치 전문회사 중의 하나로 우뚝 섰다.

MTM이 설치한 TV만해도 그간 7000개를 웃도는 엄청난 숫자다. 한 달 평균 400개를 헤아린다. 정부기관을 비롯해 단체, 사업체, 회사, 그리고 일반 가정집 주인들이 단골 고객이다.

정 사장과 한 번 일해본 고객은 평생 단골로 자리 잡는 걸로 유명하다. 이 회사 고객이 다시 일을 맡기거나 의뢰하는 비율은 무려 90%에 가깝다. 이는 다시 말해 그만큼 신뢰를 한다는 뜻이라 말할 수 있는 것이다. 이런 덕분에 끊임없이 일감이 들어와 10여명에 달하는 직원들이 눈코뜰새없이 바쁘게 움직이고 있다.

2008년 사업체를 설립한 초창기에는 여러 가지로 힘들고 어려운 점도 많았지만 ‘손님은 왕이다'라는 신념 하나로 크리스찬답게 정직하고 친절하게 일하고 때론 희생을 감수하면서 고객을 대한 덕분에 지난해는 연매출 80만 달러에 달하는 실적을 올려 주위의 부러움을 받고 있기도 하다.

주류사회로부터도 크게 인정받고 있는 MTM은 그저 돈만 잘 버는 회사가 아니다. 회사 수익의 상당액을 재투자나 직원들의 복지 그리고 지역사회를 위해 사용하고 있다. 이는 정 사장이 ‘커뮤니티와 함께 더불어 성장한다’라는 정신을 반영한 철학에서 나온 것이다.

매년 해가 갈수록 무섭게 성장가도를 달리고 있는 MTM은 버지니아 애난데일 한인타운에서 약간 떨어진 챈틸리 지역에 본점을 두고 버지니아는 물론이고 DC, 메릴랜드 전지역을 카버하고 있는 데 TV 벽걸이 설치부터 프로젝터 설치, 가정식 극장과 사운드시스템 설치 그리고 상업용 감시카메라 설치를 전문으로 취급하고 있다.

풀타임 8명과 파트타임 2명의 직원과 함께 고객만족을 위해 밤낮없이 노력하고 있는 정 사장은 “전문지식과 풍부한 경험으로 말미암아 설치기술이 뛰어나다는 장점을 살려 저렴한 가격으로 고객들에게 만족을 선사할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겸손함을 보인다.

그는 “저희 회사를 찾는 고객 한분 한분에게 원하는 이상의 작업을 해주어 후회없는 선택을 했다는 마음이 들게끔 해주고 있을 뿐만 아니라 모든 작업을 깔끔하게 처리하여 고객의 작은 불만도 없게끔 노력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특히 MTM에서는 보통 가정집에서 벽날로 위에 설치하는 TV나 선반을 이용한 설치, 그리고 스탠다드 설치 패키지도 베스트 바이에서 하는 것 보다도 30% 정도 저렴하게 봉사하고 있어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최근 디지털 방송으로 완전한 전환이 가까워오며 각 가정마다 최소 한 대씩 마련하고 있는 벽걸이 TV의 미숙한 설치로 사람이 다치거나 각종 피해가 발생하는 것과 관련해 정 사장은 “일부 무자격자에 의해 가정이나 사업체 내에 문제가 되면 사후에 보상을 받기가 어렵다”고 밝히며 설치는 인정받고 보험을 소지하고 있는 전문가들의 손에 맡겨야 한다고 강조했다.

근래들어 각종 전자제품들이 인테리어에 신경을 많으 쓰는 디자인으로 출시되며 그 설치방법이 까다로워지고 있는 것이 사실이다. 이사를 하거나 TV를 신형으로 바꾸면서 벽걸이 TV를 설치할 일이 생기면 일반적으로 사람들은 조금이라도 저렴한 가격으로 벽걸이 TV를 설치하기를 원한다. 때문에 전문업체가 아니라 무자격업자들에게 시공을 맡기면서 푼돈을 아끼는 경우가 주위에서 흔하게 일어난다.

그러나 문제는 전문가가 아닌 무자격자들의 시공은 자칫 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는 것이다. 벽면에 대한 제대로 된 지식이 없으면서 벽에 제품을 설치하는 일은 무거운 벽걸이 TV가 추락하는 낙하사고와 같은 끔찍한 결과를 낳을 수도 있다. 벽걸이 TV 설치비용을 아끼려다 오히려 사람을 상하게 할 수도 있기 때문에 조심해야 한다.

각종 온라인 사이트에서 5스타를 받고 있으면서 언제나 고객들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며 설치하고 있는 MTM에서는 프로젝터나 홈 극장을 설치하거나 만들 때 고객의 취향에 맞도록 배려하여 비용적인 측면과 시각적인 측면을 모두 만족시킨다. 내년 매출 100만 달러를 목표로 정하고 현재 백방으로 뛰며 비지땀을 흘리고 있다는 정 사장은 향후 1~2년 내 계획에 대해 조만간 메릴랜드 캠프 스프링 지역에 지점을 오픈하고 이어서 메트로 지역에 몇 개의 지점을 여는 것이라고 말한다.

정 사장의 사업체가 날로 급성장하는 배경을 보면 과히 기적에 가깝다. 조그만 공간에서 혼자 시작한 업체이고 사회에 잘 알려지지도 않았는 데 일감을 주고 그런 연유로 그 고객이 다른 고객을 연결시켜 주는 기적과 놀라움의 연속이었다. 이에 대해 그는 크리스천으로써 양심을 속이지 않고 정직과 성실로 봉사했기 때문이라고 일러준다. 그러면서 그는 한인들에게는 특별히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성원을 당부하는 말을 빼놓지 않는다.

벽걸이 TV나 프로젝터, 홈 극장 시공과 관련한 문의나 안내는 미스터 티비 마운트(703-870-7731)로 전화하면 받을 수 있다. 주소 14511-H Lee Jackson Memorial Hwy.,Chantilly,VA 20151. 김성한 기자

Recent NewsMore

[인터뷰] ‘NONE GMO’콩으로 빚은 천연두부

워싱턴 일원에 거주중인 한인들에게 ‘대전두부(大田·Nature Soy)’라 하면 다소 생소하게 들리겠지만, 아마 많은 한인들은 이미 대전두부를 먹어봤을 것이다. 현재 한인 음식점에서 판매되는 두부음식의 90%이상이 대전..

[인터뷰] 센터빌 ‘애니타임 피트니스센터’

건강에 대한 관심이 날로 높아지고 있다. 그러나 식생활의 변화와 바쁜 현대인들의 특성상 운동을 가까이 하지 못해 비만, 심장질환 등 각종 성인병에 시달리는 인구 또한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시간소비는 최소화하면서 운동효과는 극..

[인터뷰] 페어팩스 ‘셀폰 리페어 시스템’

바야흐로 스마트폰 시대다. 우리는 스마트폰에 모든 개인정보를 담고서 스마트폰 없이는 단 하루도 생활이 불가능한 사회를 살아가고 있다. 스마트폰은 가격도 만만치 않은데다 유리조각처럼 약해서 애지중지 다루지만, 실수로 떨어..

[인터뷰] '즐거운 건강복지센터' 장현주 대표

볼티모어에 한인 시니어들의 노후를 위한 건강복지센터가 4일 들어선다. 장현주 대표(사진 왼쪽)가 운영하는 ‘즐거운건강복지센터(Joyful Adult Medical care)’는 365일 모든 식사가 한식으로 제공되는 ..

〔인터뷰〕페어팩스 크리스찬 스쿨

탄탄한 커리큘럼과 최적의 교육환경 페어팩스 크리스천 스쿨 1961년에 설립돼 Per-K부터 12학년을 대상으로 최고의 인재 양성을 교육의 주요 핵심 목표로 지향하고 있는 버지니아 비엔나 소재 ‘페어팩스 크리스천 스쿨..

[인터뷰] 재미한국학교 워싱턴지역협의회, 한연성회장

“앞으로 임기동안 한인사회의 실정에 맞는 교과서 개발과 교사의 전문성 개발과 한미교육의 좋은 점만 접목시키는데 모든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지난달부터 재미한국학교 워싱턴지역협의회를 앞장서서 이끌고 있는 한연성(여) 신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