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여자 쇼트트랙 "금메달" 획득

한국 여자 쇼트트랙 대표팀이 18일 2014 소치동계올림픽 여자 3000m 계주에서 금메달을 획득했다. 최악의 부진을 겪고 있는 한국 쇼트트랙은 이번 대회 처음으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고, 한국은 스피드스케이팅 이상화에 이어 금메달 2개를 기록했다.

쇼트트랙 종목에선 여자 1500m 은메달과 여자 500m 동메달에 이은 세번째 메달이다.

심석희(17·세화여고)와 박승희(22·화성시청), 김아랑(19·전주제일고), 조해리(28·고양시청)로 이뤄진 대표팀은 소치의 아이스버그 스케이팅 팰리스에서 열린 쇼트트랙 여자 3000m 계주 결선에서 4분09초498로 1위를 차지했다.

시작은 박승희였다. 박승희-심석희-조해리-김아랑으로 이어지는 계주 드림팀은 초반 선두를 뺏기지 않았다. 12바퀴를 남기고 조해리가 뒤에 있던 선수와 부딪혀 넘어져 3위로 밀려났다. 하지만 곧바로 다음 차례였던 김아랑이 캐나다 선수를 제치고 2위로 올라섰다. 8바퀴를 남긴 상황, 박승희가 심석희를 밀어주면서 우리나라는 다시 선두로 올라섰다. 3바퀴를 남기고 위기가 찾아왔다. 중국 선수에게 선두를 내준 상태였다. 마지막 주자 심석희가 박승희에게 차례를 넘겨받는 순간 비틀했다. 2바퀴가 남은 상태였다. 하지만 곧바로 중심을 잡은 심석희는 마지막 코너에서 앞에서 달리던 중국 선수의 바깥으로 파고들어 선두를 빼앗았다. 역전의 순간이었다. 김수경 기자

Recent NewsMore

추신수, 텍사스행 7년간 1억3천만 달러

‘추추.트레인’ 추신수(31)가 미국프로야구 자유계약선수(FA) 시장에서 역대 아시아 선수 중 최고의 ‘잭팟’을 터뜨리며 텍사스 레인저스와 계약했다. 메이저리그 공식홈페이지인 MLB닷컴은 22일 야구계 소식통을 인용, ..

류현진, 일생일대 호투로 팀 살려..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26·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팀을 위기에서 구해내자 현지 언론도 류현진의 활약을 대서특필했다. 류현진은 15일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리는 프로야구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

스미소니언 등 다음주 폐쇄되나

연방정부와 공화당이 이번주 내로 예산안 협상을 타결하지 못할 경우 워싱턴 일대 주민들은 가장 직접적인 타격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당장 다음달 1일부터 각종 기관이 문을 닫고 서비스가 제한되며 많은 공무원들의 출근이 ..

DC 프로 축구장 신축.. "경제" 활기

워싱턴DC에 새로운 프로축구 경기장이 건설된다. 이로 인해 새로운 상권이 형성되고 재개발 움직임이 활기를 띨 전망이다. 특히 프로야구 경기장인 내셔널팍에 가까운 곳에 위치해 인근 워터프론트와 함께 레저의 명소로 각광을..

박희영, 매뉴라이프 '우승'

14일 끝난 매뉴라이프 파이낸셜 클래식에서 연장전 끝에 우승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개인 통산 2승째를 올린 박희영은 기념으로 “강아지를 키우고 싶다”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그는 경기 후 공식 인터뷰에..

미셸 리 "교육계 큰 손으로 부상"

정치전문매체 '폴리티코'에 따르면 미셸 리가 지난 2010년 설립한 교육단체 `스튜던츠퍼스트'(StudentsFirst)는 지난해 2012년 7월까지 1년간 무려 2천850만달러를 모금했다. 이 단체가 설립된 후 첫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