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도 이제 디지털 시대

디지털 기기 사용이 빠르게 확산되면서 성경을 스마트폰이나 테블릿PC 등으로 읽는 기독교인들이 크게 증가하고 있다.

특히 무료로 다운받아 스마트폰 등에 사용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인 ‘유버전(YouVersion)’이 각광받고 있다.

이같은 디지털 성경은 혼자 성경을 읽는 용도에서 벗어나 정식 예배 시간에도 기존의 성경책 역할을 톡톡이 해내고 있다.

원하는 성경 구절을 보다 빠르게 찾을 수 있는데다 관련 구절을 비롯해 배경 정보까지 한눈에 읽을 수 있기 때문이다.

디지털 성경을 애용하는 기독교인들은 “게다가 성경 순서가 헷갈려 구절을 찾으려 허둥대는 당황함을 겪지 않아도 돼 더욱 반갑다”고 입을 모으고 있다.

더구나 ‘유버전’’의 경우 다운을 받아 쓰는데 아무런 비용이 들지 않아 이미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을 사용하는 유저들로서는 구태여 돈을 들여 종이책 성경을 사지 않아도 되는 장점이 있는 게 사실이다.

‘유버전’은 현재 400개 이상의 언어로 번역돼 있으며 여기에다 각종 버전까지 합치면 모두 600개가 넘는 다양한 성경 번역본이 마련돼 있다. 영어 버전만도 30개가 넘을 정도다. 지금까지 전 세계에서 ‘유버전’ 성경을 다운받은 횟수만도 1억회가 넘는다.

이처럼 디지털 성경이 광범위하게 사용되면서 영향력도 막강해지고 있다. 가장 대표적인 사례가 바로 ‘매일 성경 구절’이다. ‘유버전’만 해도 인터넷을 통해 아침마다 수백 만명에게 성경 ‘말씀’을 보내고 있다.

‘유버전’을 개발한 주체는 바로 ‘라이프 처치’라는 교회다. 이 교회는 16곳에서 교회를 운영하고 있는데 매주일마다 5만 여명의 교인이 예배에 참석하고 있다.

유정원 기자

Recent NewsMore

학부모 ‘백투스쿨 샤핑’ 돈 덜쓴다

올해 백투스쿨 샤핑 가정당 지출 규모가 지난해에 비해 소폭 감소할 것으로 전망된다. 전국소매협회(NRF)의 최근 여론 조사에 따르면 유치원에서부터 12학년(고등학교 3학년)까지 자녀를 둔 가정이 다가오는 백투스쿨에 지출..

전화 발명가 '그레이엄 벨' 음성 복원

전화를 발명한 알렉산더 그레이엄 벨(1847∼1922)의 실제 음성이 최초로 복원돼 일반에 공개됐다. 스미스소니언박물관은 29일약 130년 전 녹음된 벨의 육성을 최근 로런스버클리 국립연구소·의회도서관과 공동으로 복원해..

한인 과학자, 태양전지 효율 신기술 개발

한인 여성 과학자가 태양전지의 효율을 획기적으로 높이는 데 쓰일 수 있는 신기술을 개발했다. 로런스 버클리 국립연구소에 연구원으로 재직중인 이지예(28, 사진) 박사는 자신이 공동 제1저자로 참여한 이런 내용의 논문이 ..

암세포만 죽이는 ‘바이러스 발견’

주로 소아에 감기, 폐렴 같은 호흡기질환을 일으키는 호흡기 세포융합 바이러스 (RSV:respiratory syncytial virus)가 정상세포는 건드리지 않고 암세포만 죽인다는 사실이 밝혀져 새로운 암치료 수단으로 기대..

한인 과학자들 한국과 기술 교류

재미한인과학자들이 유망기술에 대한 다양한 아이디어로 모국과의 과학기술교류에 나섰다. 재미과학기술자협회 (KSEA, 회장 정형민)는 한국산업기술평가연구원(KEIT, 원장 이기섭)과 지난 5-7월 사이 해외기술정책 동향조사..

UCR 명노상 교수 `전자 코' 개발

공중에 떠 있는 미량의 유해물질도 감지할 수 있는 `전자 코'가 한국인 과학자에 의해 개발돼 환경 감시, 테러 방지 등에 광범위하게 사용될 수 있게 됐다고 사이언스 데일리가 21일 보도했다. 리버사이드 캘리포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