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셸 리 "교육계 큰 손으로 부상"

정치전문매체 '폴리티코'에 따르면 미셸 리가 지난 2010년 설립한 교육단체 `스튜던츠퍼스트'(StudentsFirst)는 지난해 2012년 7월까지 1년간 무려 2천850만달러를 모금했다.

이 단체가 설립된 후 첫 9개월동안 모은 760만달러와 비교하면 연간 기준으로 약 3배나 늘어난 것이다.

미셸 리가 설립 직후 내놨던 연간 모금액 목표 10억달러에는 크게 못 미치는 것이지만 신생단체라는 점을 감안하면 상당한 성과를 거둔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특히 스튜던츠퍼스트는 18개 주에 지부를 설립했으며, 캘리포니아와 뉴저지 등의 교육단체는 물론 민주ㆍ공화 양당에도 거액의 자금을 기부하면서 전국 규모의 로비단체로 자리잡았다.

실제로 이 단체는 지난해말 선거에서 105명의 공직 후보에게 정치자금을 기부했고, 이들 가운데 80% 이상이 당선되면서 정치적인 영향력도 키웠다.

미셸 리는 지난 2009년 미국 내에서 교육환경이 가장 열악한 것으로 평가된 수도 워싱턴DC에서 교사평가제를 전격 도입, 수많은 `불량' 교사를 해고하면서 많은 학부모로부터 환영받았지만 교원노조의 적으로 떠올랐다.

결국 에이드리언 펜티 당시 시장이 2010년 선거에서 교원노조의 반대로 재선에 실패한 직후 미셸 리도 교육감 자리에서 물러났다.

최근에는 워싱턴DC의 일부 학교가 학업 성취도 시험에서 좋은 평가를 받으려고 학생들의 성적을 조작한 것으로 드러나면서 이 시험을 도입한 미셸 리도 비판의 대상이 됐다.

Recent NewsMore

독도지킴이 ‘경북도지사배’ 축구대회

독도가 한국 영토임을 주류사회에 알리는 경상북도 도지사배 친선축구대회가 열린다. 워싱턴지구 영남향우회(회장 권오윤)와 경상북도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워싱턴 한인축구협회(회장 신익훈)가 주관하는 제2회 독도지킴이 축구대회..

월드컵 예선.. "천운이 따랐다"

11일(한국시간) 오후 서울 월드컵 경기장에서 벌어진 한국과 우즈베키스탄의 2014년 브라질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 예선 7차전에서 한국은 전반 43분 터진 상대 자책골을 앞세워 1대0으로 승리를 거뒀는데, 김영권이 크로스한 ..

박인비 LPGA ‘메이저 2 연승’

2013 시즌 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메이저 대회에서 2연승을 거둔 박인비(25·KB금융그룹)가‘맏언니’박세리(36·KDB금융그룹)도 뛰어넘을 태세다. 세계랭킹 1위인 박인비는 10일 뉴욕주 피츠퍼드 로커스트힐 골..

손연재, 아시아선수권 대회에서 금메달 획득

리듬체조의 손연재(19)가 7일(한국시각)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에서 열린 2013 리듬체조 아시아선수권대회 개인종합 결선에서 개인종합 사상 처음으로 금메달을 땄다. 국제대회 시니어 개인종합 대회에서 한국 선수가 금메..

'이 에리사배 오픈 탁구대회’ 쾌거

워싱턴 한인탁구협회가 작년에 이어 뉴저지에서 열린 제 2회 이 에리사배 오픈 탁구대회에 참가하여 거의 모든 선수가 입상하는 쾌거를 이뤄 냈다. 특히 시니어조의 강대철 선수는 노익장을 과시하며 작년 c조 복식 은메달 시니어 ..

LPGA-박인비, 텍사스에서 시즌 3승

박인비(25)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세번째 우승을 역전승으로 장식하며 ‘파죽지세’를 이어갔다. 박인비는 28일 텍사스주 어빙의 라스 콜리나스 골프장(파71·6천410야드)에서 열린 노스텍사스 LPGA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