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연재, 아시아선수권 대회에서 금메달 획득

리듬체조의 손연재(19)가 7일(한국시각)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에서 열린 2013 리듬체조 아시아선수권대회 개인종합 결선에서 개인종합 사상 처음으로 금메달을 땄다. 국제대회 시니어 개인종합 대회에서 한국 선수가 금메달을 목에 건 것은 손연재가 처음이다. 손연재는 이날 15명이 겨룬 개인종합 결선에서 후프, 볼, 곤봉, 리본 합계 72.066점을 기록해 2위 라크마토바(우크라이나)의 70.599점을 제치고 1위에 올랐다.

지금까지 한국선수의 최고 성적은 신언진과 신수지가 각각 2006년과 2009년 아시아 선수권 대회에서 거둔 동메달이 최고 성과였지만 이날 손연재가 금메달을 당당히 따냄으로써 한국 체조 역사에도 새 페이지를 장식하게 됐다.

손연재는 앞서 예선 경기에서 리본을 제외한 모든 종목에서 18점 이상을 기록하며 일찌감치 우승이 유력시 돼왔다. 손연재는 매 종목마다 예선 1위의 자격으로 맨 마지막에 출전해 여유 있는 모습으로 경기를 펼쳤다. 손연재는 후프(18.033점), 볼(18.267점), 곤봉(18.133점), 리본(17.633점)에서 고루 뛰어난 성적을 기록하며 다른 선수들과 차별화된 실력을 뽐냈다.

손연재는 8일 열리는 종목별 결선에서 다시 한번 네 종목 메달권 입상에 도전할 예정이다.

Recent NewsMore

'이 에리사배 오픈 탁구대회’ 쾌거

워싱턴 한인탁구협회가 작년에 이어 뉴저지에서 열린 제 2회 이 에리사배 오픈 탁구대회에 참가하여 거의 모든 선수가 입상하는 쾌거를 이뤄 냈다. 특히 시니어조의 강대철 선수는 노익장을 과시하며 작년 c조 복식 은메달 시니어 ..

LPGA-박인비, 텍사스에서 시즌 3승

박인비(25)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세번째 우승을 역전승으로 장식하며 ‘파죽지세’를 이어갔다. 박인비는 28일 텍사스주 어빙의 라스 콜리나스 골프장(파71·6천410야드)에서 열린 노스텍사스 LPGA ..

출루율 1위 "추신수 보러 가자"

메이저 리그에서 승승장구하며 출루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추신수(31.신시내티 레즈)가 올해 첫 워싱턴 방문 경기를 하고 있어 버지니아와 메릴랜드 지역의 한인 야구팬들이 한껏 들떠 있다. 특히 연속 경기 출루 기록을 쌓아..

볼티모어 레이븐스, 12년 만에 슈퍼볼 정상

볼티모어 레이븐스가 프로풋볼(NFL) 챔피언 결정전에서 샌프란시스코 포티나이너스(49ers)를 누르고 12년 만에 정상에 올랐다. 볼티모어는 3일 저녁 루이지애나주 뉴올리언스의 메르세데스 벤츠 슈퍼돔에서 열린 제47회 ..

오바마, 출범 앞두고 지지도 52%

집권 2기 출범을 앞둔 버락 오바마 대통령의 국민 지지도가 52%를 기록, 집권 1기 중ㆍ후반부에 비해 비교적 양호한 점수를 받았다고 여론조사기구 퓨 리서치 센터가 17일 밝혔다. 또 오바마 대통령의 개인적 호감도는 ..

추신수, 골드글러브 수상 좌절

한국 선수로는 최초로 미국프로야구 포지션 별 최고 수비수에게 주는 골드글러브에 도전했던 '추추 트레인' 추신수(30·클리블랜드 인디언스)가 수상의 꿈을 접었다. 메이저리그 사무국은 31일 양대리그 골드글러브 수상자를 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