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에리사배 오픈 탁구대회’ 쾌거

워싱턴 한인탁구협회가 작년에 이어 뉴저지에서 열린 제 2회 이 에리사배 오픈 탁구대회에 참가하여 거의 모든 선수가 입상하는 쾌거를 이뤄 냈다. 특히 시니어조의 강대철 선수는 노익장을 과시하며 작년 c조 복식 은메달 시니어 은메달에 이어 올해도 c조 복식 동메달 시니어조 은메달을 연거푸 목에 거는 선전을 펼쳤다.

이번 대회 단장인 박종희 목사는 “내년에는 시니어조와 여성부 b조 c조의 활약에 힘입어 상위 선수조인 오픈조와 a조 에서도 메달에 도전하고 많은 선수들이 더 참가하는 축제가 되길 바란다” 고 말했다. 이번 대회는 현 새누리당 국회의원 이며, 전 탁구 국가대표 선수인 이에리사 의원이 직접 방문해서 선수들을 격려하며 탁구 기술도 전수하는 시간을 가졌다.

입상자 명단은 다음과 같다 *B조 단식: 권순영(은) 박판식(동) *C조 단식: 서영미(금) *여성부 단식: 서영미(금) *시니어 단식: 강대철( 은) *복식(u 3,000): 박종희, 박가현(금) 서영미, 권순영(동) *복식(u 2,400): 이동익, 백주현(금), 강대철,강명원(동). 정에스더 기자

Recent NewsMore

LPGA-박인비, 텍사스에서 시즌 3승

박인비(25)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세번째 우승을 역전승으로 장식하며 ‘파죽지세’를 이어갔다. 박인비는 28일 텍사스주 어빙의 라스 콜리나스 골프장(파71·6천410야드)에서 열린 노스텍사스 LPGA ..

출루율 1위 "추신수 보러 가자"

메이저 리그에서 승승장구하며 출루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추신수(31.신시내티 레즈)가 올해 첫 워싱턴 방문 경기를 하고 있어 버지니아와 메릴랜드 지역의 한인 야구팬들이 한껏 들떠 있다. 특히 연속 경기 출루 기록을 쌓아..

볼티모어 레이븐스, 12년 만에 슈퍼볼 정상

볼티모어 레이븐스가 프로풋볼(NFL) 챔피언 결정전에서 샌프란시스코 포티나이너스(49ers)를 누르고 12년 만에 정상에 올랐다. 볼티모어는 3일 저녁 루이지애나주 뉴올리언스의 메르세데스 벤츠 슈퍼돔에서 열린 제47회 ..

오바마, 출범 앞두고 지지도 52%

집권 2기 출범을 앞둔 버락 오바마 대통령의 국민 지지도가 52%를 기록, 집권 1기 중ㆍ후반부에 비해 비교적 양호한 점수를 받았다고 여론조사기구 퓨 리서치 센터가 17일 밝혔다. 또 오바마 대통령의 개인적 호감도는 ..

추신수, 골드글러브 수상 좌절

한국 선수로는 최초로 미국프로야구 포지션 별 최고 수비수에게 주는 골드글러브에 도전했던 '추추 트레인' 추신수(30·클리블랜드 인디언스)가 수상의 꿈을 접었다. 메이저리그 사무국은 31일 양대리그 골드글러브 수상자를 홈..

쇼트트랙 전재수 감독, 결백 주장

‘선수 학대 의혹’에 휩싸인 미국 쇼트트랙 대표팀의 전재수(43) 감독이 결백을 주장하고 나섰다. 전 감독은 17일 대변인 조현명씨를 통해 “선수를 학대한 적이 없으며 조사 결과가 나오면 결백하다는 것이 밝혀질 것”이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