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장 기능 떨어진 심부전… 흉통보단 '이것' 나타나면 의심

심장 기능 떨어진 심부전… 흉통보단 '이것' 나타나면 의심   - 728x410

유독 숨이 차고, 쉽게 피로해진다면 폐 쪽 문제가 아닌 심장 기능에 문제가 생긴 '심부전'일 수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자료에 따르면 국내 심부전 환자 수가 최근 5년 간 약 2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망률 또한 큰 폭으로 증가해 1년 전에 비해 사망자 수가 3배이상 늘었다. 반면 심부전에 대한 환자의 인지도는 낮은 편이라 치료·예방을 위한 노력이 미비한 실정이다. 심부전의 증상과 예방법을 알아본다.

심부전이란 심장이 제 기능을 못 해 몸 곳곳으로 혈액을 공급하지 못하는 상태이다. 심장은 펌프질을 해 장기·근육 등으로 혈액과 영양소를 내보내 생명을 유지시킨다. 그러나 심장의 수축·이완 기능이 떨어져 충분한 양의 혈액을 내뿜지 못하면 문제가 생긴다.

이로 인해 혈액공급 문제·심장근육 손상·대사 장애 등이 일어나고 심한 경우 생명이 위독해진다. 심부전은 '심장질환의 종착역'이라 불릴 만큼 기존에 앓고 있는 질환이 악화해 생긴다. 고혈압·고지혈증 등 혈관 질환과 심근경색 등이 대표적인 원인 질환이다. 이외에도 유전적인 요인이나 음주·흡연·비만·노화 등도 심장 기능을 떨어뜨리는 원인으로 꼽힌다.

심부전의 가장 흔한 증상은 숨이 차는 것이다. 가벼운 신체활동에도 심장이 비정상적으로 빠르거나 느리게 뛰고 이로 인해 호흡이 가빠진다. 또한 몸 곳곳에 혈액이 잘 공급되지 않아 쉽게 피로해지고 몸에 부종이 생기기도 한다. 가슴 통증이 생기지 않더라도 평소보다 유독 숨이 찬다면 심부전을 의심해야 한다. 평소 심장에 무리가 가지 않는 생활습관을 가져 심부전을 예방할 수 있다.

비만은 혈관·심장 건강에 악영향을 미치므로, 정상 체중을 유지하도록 노력해야 한다. 고열량·고지방 음식을 적게 먹고 꾸준히 운동하는 게 좋다. 당뇨병·고혈압 등 만성 질환을 앓고 있다면 악화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짠 음식·음주·흡연을 피하고 혈당과 혈압이 정상 범위를 유지하도록 한다. 약물을 통해 심장 근육의 움직임을 도울 수 있으나, 중증인 경우는 인공심장 이식수술을 하기도 한다.

Recent NewsMore

가족력은 유전과 다르다? 주의해야 할 질환

한 집안에 같은 질병을 앓는 사람이 여럿인 경우가 적지 않다. 가족 간 질병의 원인을 공유하는 '가족력' 때문이다. 가족력은 3대에 걸친 직계가족이나 사촌 내에서 같은 질병을 앓은 환자가 2명 이상인 경우를 말한다. ..

대상포진, 몸살과 증상 비슷… 몸 구석구석 확인하라?

일교차가 큰 환절기에 감기 못지않게 주의해야 할 질환이 '대상포진'이다. 대상포진은 어릴 때 수두 형태로 몸에 들어온 바이러스 베리셀라 조스터 바이러스가 신경절(신경을 통해 전달되는 감각들이 통합되는 곳​)에 ..

갑자기 추워진 날씨로 콜록~ 도움되는 지압법

갑자기 찬 바람이 불면서 가을이 코앞에 부쩍 다가왔다. 이때는 커진 일교차 탓에 몸의 면역력이 떨어지면서 감기로 고생하는 사람이 늘어난다. 감기 증상이 있을 때는 약을 먹는 것도 도움이 되지만, 초기에는 간단한 지압법을 시도..

"유효기간 지난 약, 과감히 버리세요"

가정마다 응급 상황에 사용하기 위해 여러 종류의 상비약을 구비해놓는다. 하지만 상비약 역시 사용 기한이 지나거나 변질되면 복용했을 때 심각한 부작용이 생길 수 있다. 가톨릭대학교 대전성모병원 한정연 약사의 도움말로 상비약의 ..

살 빼는 데 좋은 최고의 과일은?

과일은 지방 함량이 낮고 포만감이 큰 편이라서 다이어트를 하는 사람이 많이 먹는다. 하지만 아무 과일이나 무턱대고 많이 먹었다가는 오히려 살이찔 수 있다. 다이어트에 도움이 되는 과일 섭취법을 알아봤다. ◇토마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