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사인 볼트, 200m 시즌 최고 기록 우승

우사인 볼트, 200m 시즌 최고 기록 우승 - 728x410

우사인 볼트(자메이카)가 육상 200m에서 올 시즌 최고 기록을 세웠다.

볼트는 14일 노르웨이 오슬로의 비슬렛 스타디온에서 열린 국제육상경기연맹(IAAF) 다이아몬드리그 비슬렛 게임 200m 결선에서 19초79로 우승했다.

자신이 가지고 있는 200m 세계기록 19초19에는 못 미쳤다. 그러나 올 시즌 전세계 선수들 가운데 처음으로 19초대 기록을 냈다. 특히 7일 열렸던 다이아몬드리그 이탈리아 로마 골든갈라대회 남자 100m 결선에서 9초95로 저스틴 게이틀린에게 0.01초 차이로 졌던 아쉬움을 털어냈다.

볼트는 자메이카로 돌아가 허벅지 근육통 재활 치료를 받을 예정이다. 21일부터는 세계선수권대회 자메이카 대표 선발전을 준비한다. 8월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리는 세계선수권대회에서 4년 만에 100m, 200m 두 종목 신기록 수립에 도전한다.

Recent NewsMore

박태환 "세계선수권 포기 이유가 수영장?"

‘마린보이’ 박태환이 세계선수권 대회 포기 이유를 밝혔다. 박태환은 지난 3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 출연해 세계 선수권 대회를 포기한 이유를 털어놨다. 이날 ‘힐링캠프’ MC들은 박태환에..

선덜랜드, 지동원 이적료에 "욕심"

선덜랜드가 지동원의 이적료에 큰 욕심을 내고 있다. 선덜랜드 지역신문인 선덜랜드에코는 23일(한국시각) '아우크스부르크가 지동원을 완전영입하기 위해서는 250만파운드(약 42억원)을 지급해야 한다'고 보도했다. 지동원..

류현진 영입 다저스, "현명했다"

"LA다저스는 류현진을 영입하기 위해 많은 돈을 썼다. 지금까지 류현진의 활약은 그들의 판단이 '엄청나게 현명했음(awfully smart)'을 보여주고 있다." 야후스포츠가 12일 류현진 시즌 초반 연패를 끊으면서 팀..

김연아, 세계선수권 우승 상금 기부

'피겨여왕' 김연아(23·고려대)가 기부천사로 거듭나고 있다. 친선대사를 맡고 있는 유니세프에 세계선수권대회 우승상금 전액을 기부했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유니세프 친선대사인 김연아가 2013국제빙상경기연맹(IS..

신시내티의 딜레마, 최고의 1번과 구멍이 된 2번

신시내티레즈 외야수 추신수(31)의 활약이 뜨겁다. 그러나 날이갈수록 본의 아니게 그림자가 되는 선수가 있다. 바로 내야수 잭 코자트(28)다. 추신수와 코자트는 신시내티의 1~2번 타순을 맡고 있는 테이블세터다. 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