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포 시리즈', 아련했던 명장면을 추억하다

'비포 시리즈', 아련했던 명장면을 추억하다 - 728x410

'비포 시리즈'의 마지막 편인 '비포 미드나잇'이 전 편의 아련했던 순간들을 다시금 되새기게 할 것으로 보인다.

9년 만에 돌아오는 '비포 미드나잇'이 티저 예고편로 팬들의 가슴은 두근거리게 만든 것과 더불어 '비포 선라이즈', '비포 선셋'과 함께했던 관객들로 하여금 지난 날의 명장면을 되새기게 만들고 있다.

18년 전 제시(에단 호크)와 셀린느(줄리 델피)의 운명 같은 첫 만남을 알린 '비포 선라이즈'는 우연히 비엔나에서 하루를 같이 보내게 된 두 사람이 레코드 가게 '알트 앤 누(ALT & NEU)'의 좁은 부스 안에서 함께 음악을 듣는 장면을 많은 팬들이 기억한다. 이 때 두 사람이 함께 듣는 케스 블룸의 '컴 히어(Come Here)'는 서로 조금씩 알아가기 시작한 두 사람의 풋풋한 설레임과 어울려 보는 이들의 가슴을 더욱 두근거리게 했다.

또한 9년 만에 파리에서 재회한 제시와 셀린느의 '비포 선셋'에서는 셀린느의 감미로운 목소리와 기타연주로 이어지는 '어 왈츠 포 어 나잇(A Waltz For A Night)'으로 극 중 헤어짐을 망설이던 제시는 물론 스크린 앞 관객들까지도 그 잔상을 쉽게 떨칠 수 없게 만들었다.

'비포 시리즈'의 세 번째 이야기인 '비포 미드나잇'에서는 여전히 서로를 향한 설레는 표정으로 아름다운 그리스 카르다밀리의 한적한 오솔길을 거니는 제시와 셀린느의 다정한 모습과 '그리스의 감성'으로 불리는 국민 뮤지션 헤리스 알렉슈의 '이아 에나 탱고(Gia ena Tango)'의 매력적인 보이스가 오리지널 사운드 트랙으로 더해져 더욱 감미로운 러브스토리를 보여줄 예정이다. 5월 23일 개봉.

Recent NewsMore

닳고 닳은 이야기도 허진호가 만들면..'위험하다'

제 17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전반부를 가장 화려하게 장식한 영화는 허진호 감독의 '위험한 관계'다. 갈라 프리젠테이션 섹션에 초청된 이 영화는 주연배우 장동건과 허진호 감독 뿐 아니라 중국 최고 여배우들인 장백지와 장..

수위 높은 韓영화, 부산을 흔들다

지난 4일 개막한 제 17회 부산국제영화제(BIFF)가 이제 후반부에 접어든 가운데, 한국영화 화제작들 중에는 유난히 소재나 주제가 강렬하고 표현의 수위 또한 높은 '센' 작품이 많았음을 알 수 있다. 거장들의 신작이..

'루퍼', 30초 예고편 공개..

시간암살자 '루퍼'가 조셉 고든 레빗과 브루스 윌리스의 운명을 건 시간 전쟁을 보여주는 30초 예고편을 공개해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루퍼'는 18일 긴장감 넘치는 30초 예고편을 공개했다. 앞서 메인 예고편은 ..

'도둑들', 결국 '괴물'에게는 못당하나

최동훈 감독의 영화 '도둑들'이 최종적으로 '괴물'을 넘고 역대 한국영화 흥행 1위라는 승기를 잡을 수 있을 지 추석을 기점으로 판가름이 날 것으로 보인다. 18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의 집계에 따르면 '..

'피에타', 베니스 효과? 박스오피스 한계단 '상승'

영화 '피에타'가 제 69회 베니스 국제영화제에서 황금사자상을 수상한 효과를 톡톡히 누리고 있다. 10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결과에 따르면 '피에타'는 지난 9일 하루 동안 2만 8,975명을 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