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비' 소지섭, 신민아 보고 싶은 마음 달래며 뜨게질 '애틋'

'오마비' 소지섭, 신민아 보고 싶은 마음 달래며 뜨게질 '애틋' - 728x410

소지섭이 신민아를 보고 싶은 마음을 뜨게질로 달랬다.

29일 방송된 KBS '오 마이 비너스'에는 교통사고로 1년 동안 병실에 누워 있는 영호(소지섭)의 모습이 그려졌다. 영호는 "그녀가 보고 싶어 몸보다 마음이 아픈 나날이 계속됐다. 그녀가 있는 지구 밖으로 가고 싶었다"고 말하며 주은(신민아)을 그리워하는 마음을 밝혔다.

영호는 주은을 만날 날을 고대하며 뜨게질을 시작했고, 1년 후 주은에게 자신이 직접 짠 목도리를 선물했다.

'오 마이 비너스'는 고대 비너스의 몸매를 가진 여자 변호사가 세계적인 트레이너를 만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리고 있는 로맨틱 코미디로 매주 월화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Recent NewsMore

'님과함께2' 윤정수, 결국 이민호·송혜교에 사과

개그맨 윤정수가 배우 이민호와 송혜교에게 사과했다. 8일 오후 방송된 JTBC '님과 함께 시즌2 -최고(高)의 사랑'(이하 '님과 함께2')에서 윤정수은 동묘 시장 데이트에서 김숙에게 송혜교라고 칭찬했던 것과 관련..